7월 27일, 한국 싱어송라이터 릴레이 페스티발 <명가의 품격> 신현대의 공연에 싱어송라이터 윤석훈이 자작곡 <그대가 어디서 무얼하던지>를 부르고 있다. 윤석훈은 이외에도 자작곡 <봄 내음이 가득한 이도시를 지나>와 김현식의 <내 사랑 내 곁에>를 불렀다.

한편 6월 8일부터 7월 27일 까지 매주 금요일에 김목경, 이치현, 백영규, 추가열, 양하영, 소리새, 하남석 그리고 마지막 피날레로 신현대의 공연이 차례로 펼쳐졌다.
매 공연마다 객석을 가득 채운 관객들은 오랜만에 만나는 명품콘서트 ‘명가의 품격’에 아낌없는 박수와 호응을 보내며 벌써 시즌 2를 기대하게 하고 있다